Header Ad

사용자 정의 검색

시험기간 일상사

자전거를 타고 가파른 산길을 올라가면 심박수가 최대치를 향해 치솟아서 심장이 터질 것 같고 헛구역질이 나오면서 토나올 것 같고 죽을 것 같고 그렇다.
이런 자신의 한계와의 싸움에서 이기는 방법은 호흡에 집중하고 바로 눈 앞에 있는 굽이를 목표로 여기면서 앞으로 남아있는 굽이를 하나씩 지나가고 있다고 생각하는 것이다.
그리고 중요한 사실은 죽을 것 같아도 죽지 않는다는 거다! 대신 정상을 찍으면 시원하게 내달리는 내리막길이 항상 다가온다. 그리고 죽을 것처럼 힘들게 올라가고 나서 휴식을 취하면 다음번에는 더 빠르게 올라갈 수 있게 강해진다.

시험기간이 되면 항상 너무 고통스럽다.
내가 가진 지식을 설렁설렁 답사하는 수준으로는 결코 발전이 없고 경쟁에서 살아남을 수 없기 때문이다.
그래도 한 페이지, 두 페이지, 한 과목, 두 과목 이렇게 집중하다 보면 보상이 조금 더 다가올 테다.

1 2 3 4 5 6 7 8 9 10 다음


통계 위젯 (화이트)

084
612
452428

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(화이트)

62

Sidebar Ad